제목 없음

ID:
PW: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409  1/21
  View Articles
준언,도현맘 님께서 남기신 글 (2004-01-03 23:07:26, Hit : 7537)
축하드리고 갑니다!!

오늘 홈페이지를 남편이 열어주더군요.. 사실 실험실의 생활을 10%라도 이해하기가 힘들긴 하지만 아침부터 저녁 늦게까지 일하시는 여러분들이 안쓰럽기도 합니다. 그래도 구체적인 비젼을 가지고 임하시는 생활이니 즐거우신 거지요? 백박사님 이하 실험실 식구분들의 건승을 빕니다. 그리고 2004년 이루셔야 하는 목표와 신념이 꼬옥 성취되시길 빌께요. 우리 남편 많이 사랑해 주세요~~~!! 언제 한번 초대도 해야하는데... 죄송함돠~
건강하시고 새해 복을 무쟈게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아무리 봐도 제 뇌세포에선 한계가 있는 내용들이지만, 가끔 들러서 보겠습니다. 계속 발전하는 홈피가 되시길 바랍니다.

"성공엔 설명이 필요없으며 실패엔 변명이 필요 없다"


Prev
   @오늘하루도선물입니다@ [1]

준언,도현맘
Next
   벌써 1월 2일입니다....

혜지니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o!JiNny